미국의 소리는 개소리, 조지 부시는 참새파.
조지 부시는 매파도 아니고 비둘기파도 아니다.

까마귀(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A: 집밖에 수상한 사람이 있어요.
  B: 집안으로 들어 오기만 해 봐라.
  
  A: 수상한 사람이 담을 넘어 들어 왔어요.
  B: 대청에 올라오기만 해 봐라.
  
  A: 수상한 사람이 대청에 올라왔어요. 도둑이 틀림없어요.
  B: 방안에 들어오기만 해 봐라.
  
  A: 으악. 도둑이 방안에 들어 왔어요.
  B: 우리 물건에 손 대기만 해 봐라.
  
  A: 에구에구 도둑이 우리 가보랑 패물을 자루에 담고 있어요.
  B: 가지고 나가기만 해 봐라.
  
  A: 어머나. 도둑이 자루를 들고 밖으로 뛰어 나가고 있어요.
  B: 또 오기만 해 봐라.
  
  김씨조선의 핵개발은 50년 역사가 있다.
  1980년대에는 만천하에 공개가 되었었다. 길거리에서 아무나 사 볼 수 있는 잡지에까지 실렸으니.
  1993년에 NPT 탈퇴선언을 했다. 그리고 한걸음씩 진전 또 진전. 작년에는 핵실험까지 했다.
  
  
  말로만 핵확산을 반대하느니 좌시하지 않느니 입으로만 떠들 뿐, 행동은 없는 것이 미국이다.
  조지 부시는 매파도 아니고 비둘기파도 아니고 참새파일 뿐이다.
  미국의 소리는 개소리다.
  
  
  
  
  
  
  
  
  
  
  
  
  
[ 2007-09-26, 10:0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