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인의 필수 자질 한 가지는?
사람 보는 능력과 사람 대하는, 또는 쓰는 능력.

죄형법정주의(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리더는 어떤 자질을 갖추어야 하나? 어려운 주제이다.
  
  먼저 가까이서 보자. 일반인의 밥벌이 직업은 크게 1)직장 생활, 2)자영업자 두 가지 중 하나이니, 1) 또는 2)에서 성공한 직장인의 자질로는 뭐가 필요할까를 우선 생각해 볼 수 있다. 이것에 대해 나는 오늘 처음 생각해 봤다.
  
  한 가지가 떠오른다. '깨끗함, 정신 맑음' 등의 단어가 떠오른다, 이것은 기본으로 있어야 직업에서의 성공과 실패를 생각할 수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 이 단어와 관련된 구체적인 현실은 '정직, 유혹, 촌지, 부탁, 청탁, 뇌물, 갑질' 등이 아닐까 싶다. 뒤 단어들에 대해서는 각자가 생각해 보면 될 것 같다.
  
  그렇다면 국가 지도자로서의 자질은 뭘까? 한 국가에서 한 명 나오는 것이고 더 오를 곳도 없다. 모범 답안은 우리 모두가 다 잘 알고 있다. 과거 국가 지도자를 회고하면 된다, 세종대왕같은 역사적인 인물이 왜 훌륭했는지.
  
  그럼 정치인으로서의 자질은 뭘까? 여러 명의 정치인중 경쟁을 통해 국가 지도자가 되니, 그런 국가 지도자가 되기 위한 경쟁력을 생각해 보자.
  
  1.첫번째는 본인 스스로가 탁월한 능력의 소유자인 것이다. 이런 사람은 타고난 돌파력이 있는 사람이다. 우리나라 대통령들 중 여러 명이 대통령 당선시까지는 여기에 속했다. 물론 그후 국가 지도자로서 능력까지 겸비한 대통령은 많지 않았지만.
  
  2.두 번째는 본인 스스로 천부적인 능력이 있는 사람이 아니지만 주변의 도움을 받아서 큰 정치인이 되는 경우이다. 웬만한 정치인은 이런 방법을 통해서 뜰 수있다. 그리고 뜨게 된 자신의 위치를 계속 유지하기 위해서는 한 가지 능력이 필요하다. 사람 보는 능력과 사람 대하는, 또는 쓰는 능력이다.
  
  현재 우리나라 대선 정치판에서 첫번째 경우 정치인은 없는 것 같다. 그게 오히려 모든 정치인에게 지금이 기회다. 이번 대선을 통해 한 번 큰 뒤, 다음 대선에서 돌풍의 주인공이 되고 싶은 사람은 주변에 현명한 핵심 참모 한두 명은 있어야 하고 그런 사람을 기용하고 잘 대할 줄 알아야 국가 지도자로서의 길이 열릴 것이다.
  
  삼국지 촉나라의 유비는 제갈량 한 명 기용하는 에피소드 '삼고초려'로 자신의 이름을 역사에 남겼다. 현명한 참모 뽑는 일이 중요하다. 물론 좋은 참모가 많을수록 더 좋다. 위나라의 조조가 결국 실제적인 삼국지 승자가 된 것은 구름같이 많았던 우수한 인재들 때문이 아닐까?
  
  
  
  
  
  
언론의 난
[ 2017-03-19, 09:24 ] 조회수 : 1338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白丁   2017-03-20 오전 12:37
가장 중요한 자질은 거짓말 하고 들통나도 뻔뻔하게 버틸 수 있는 철면피. 이건 노력으로 안된다. 타고나야 된다. 철판같은 낯짝이기 때문에...
  syp7745   2017-03-19 오후 9:13
충신은 임금이 미워하지 않아도 간신을 좋아하면 떠납니다. 충신과 간신을 구별하는 능력이 필요합니다. 그 다음은 용인술이지요. 적재적소에 사람을 쓰는 것입니다. 멍청한 사람은 멍청한대로 똑똑한 사람은 똑똑한대로, 부지런한 사람은 부지런한대로 버리지 말고 각자에 필요한 곳을 찾아 주는 것이지요. 영국의 장군 몽고메리가 한 말중에 머리는 나쁜데 성실한 자는 발견 즉시 도태시키라로 했습니다. 이 것도 중요한 것이지요. 이런 사람은 중책을 맡기지 말고 시키는 일만 하면 되는 자리를 주면 됩니다.
  죄형법정주의   2017-03-19 오후 3:41
참좋은세상님,
이승만대통령, 박정희대통령은 위에서 말한 "1.첫번째는 본인 스스로가 탁월한 능력의 소유자인 것이다"에 해당되는 사람이라서 상기글이 필요없는 사람입니다.
이상적인 지도자에 대해서는 언급할 필요가 없어서 위에 "모범 답안은 우리 모두가 다 잘 알고 있다"고 한줄만 쓰지 않았습니까 ?

상기글은 정치를 직업으로 성공하기 위한 평범한 정치인인 "2.두 번째는 본인 스스로 천부적인 능력이 있는 사람이 아니지만.." 이 가져야할 기초 능력에 대해 쓴 글입니다.
이상적인 지도자상을 적은게 아니니 제 글에 너무 큰 의미두지 마십시요.
  참좋은세상   2017-03-19 오후 2:16
참순진한 말일 것으로 봅니다만, 사람보다 먼저 꿈(비전)을 공유하고 그기에 지도자가 그릇이 되는가를 따지는 것이 순리가 아닌가 합니다.
실질적으로 큰 업적을 남긴 대통령을 보면 더욱 그렇게 생각하게 됩니다.
이승만대통령님, 박정희대통령님이 생생한 사례입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