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월남의 공산화를 보고 희열을 느꼈다": 회고록 <문재인의 운명> 132쪽

이동복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문재인 대통령은 자신의 회고록 <문재인의 운명> 132쪽에서 1975년에 이루어진 월남의 공산화 통일에 관한 그의 감상을 기술하면서 미국의 패배와 월남의 공산화를 보고 희열을 느꼈다고 써 놓고 있다. 그런데, 대한민국 검찰은 MBC 방송심의위원장 고영주 변호사가 과거 변호사 시절의 문제인 씨의 운동권 공안사범 변호 활동 때의 언행(言行)을 근거로 나는 그가 공산주의자라고 생각한다고 말한 부분을 걸어서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했다고 한다. 필자는 앞으로 법정에서 있게 될 공방 때 재판관이 위에서 인용한 문재인 회고록 132쪽의 문제 구절도 반드시 증거로 다루어 줄 것은 요망한다.

[ 2017-07-22, 12:11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지유의메아리    2017-08-10 오후 1:49
고영주 변호사님 옳은말 하셨네요 우리의 국군 장병이 그 고귀한 생명을 희생하며 당시 자유 우방이던 자유 월남을 지키려고 월남전에 참전하여 혁혁한 전과를 올렸으나 미군의철수로 월남은 공산화되고 많은 월남 국민들은 뽀트 피풀이되여 남해의 파도속으로 잠들어간 그 영령들은 어찌생각하고 월남의 패망과 미국의 패전? 이 그렇게도 희열을 느꼈다면 고영주 변호사님이 말한 그는 공산주의자 맞다 재판에서 그 어떤 결말이나든 고 변호사님의 말은 영구 불변이고 진리이다
   유신    2017-07-23 오전 1:11
"생각한다"가 소송할 건?
빨갱이 세상 인가?
생각을 통제하나?
문재인은 대형 big brother 인가?
정말 웃긴 나라 조선!
   종탑언덕    2017-07-22 오후 11:33
매알 살얼음판을 걷는 느낌입니다.
   白丁    2017-07-22 오후 9:06
오르가즘을 느끼겠지요...
   정답과오답    2017-07-22 오후 6:17
지금도 문재인은 한국이 공산화 되면 희열을 느낄것이라 본다
아니 그보다 더한 크라이막스적
거대한 충족감으로 온몸을 떨어 댈거 같다는...
   1    2017-07-22 오후 3:43
"미국의 패배와 월남의 공산화를 보고 희열을 느꼈다" 지금 우리나라 대통령의 자서전 "문재인의 운명" 132쪽 에있는 글이라고한다!!! 미국의 패배를를 보고 희열했는지, 아니면 월남의 공산화를 보고 희열을 느꼈느는지, 희열활일 절대아닌 것에 몰라도 우리나라 자유 민주 대한민국의 국민으로는 파렴치한 일이며 막말을 넘은 국제적 망언이다!!! 이런 사람이 대통령이 됬으니 생각만해도 공포스럽다!!! 자유 민주 대한민국을 공산화시킬 게획을 하고 있는지 , 없는지 심히 위험하고 걱정된다!!! 어쩌자고 이런 공산주의 자를 우리 국민이 선출했는지 도저히 납득되지 도 이해되지않으며 인기가 80%나 된다니 국민이 정신 나간것 아닌가하는 생각마져 든다!!! 이런"공산주의를 사랑하는 대통령"을 아직도 사랑하는지 여론조사를 해보면 과연 80%의 인기가 사실일까? 위태로운 국가가 되었다!!! 그의 주위를 포진하고있는자들도 전부 좌파일색인것보면 국민은 눈똑바로 뜨고 철저한 감시와 행동을 주시하자!!! 어떠한 공산주의 적 정책도 또 이땅에서 공산주의는 절대 용납되어서는 안된다!!! 대통령이 진짜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국민앞에 명백한 자기의 생각을 .밝혀야한다!!! 그리고 진짜로 공산주의를 좋아하는 공산주이자라면 즉각 자진사퇴하는 것이 국가를 위한 길이다!!!
   나라가 바로서야    2017-07-22 오후 12:46
먼저 대선 기간 토론에서는 이걸 왜 따지지 않았는지 궁금합니다!!
   나라가 바로서야    2017-07-22 오후 12:44
골수 공산당이 아니고서는 월남 공산화에 대해 희열을 느꼈다고 할 수 없습니다. 이러니 이게 도대체 말이 됩니까?? 확실히 따져 물읍시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