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父子 혈통 왕조는 필망(必亡)한다

마중가(중국문제 전문가)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한때 강대했던 혈통왕조가 바로 그 혈통 때문에 멸망한 事例가 있다. 우리가 잘 아는 淸나라이다. 淸의 강토(疆土)는 한때 천 316만 평방Km(한반도의 60여 배) 에 달했고 인구는 4억5천만에 달하여 당시 세계 인구의 절반이었다.
  
  淸은 전부 12인의 황제가 있었는데 여진족(女眞族)중의 애신각라 혈통만을 황제로 이어가다가 음탕 무치한 일상 때문에 면역력이 떨어지고 황족 자체가 대부분 신약(身弱)한 인간들로 변질되었으며 더욱이 황태자 후보들은 웅성(雄性) 경쟁자가 全無한 환경(주변에는 사시장철 內侍와 宮女들뿐이다)에서 살며 男性性이 급격히 추락하였다.
  
  함풍 황제(제9번째 황제)가 서태후와 낳은 아들인 동치(同治)가 네 살 때 황제가 되어 19세에 죽을 때까지 자녀가 없었고 그의 친척들인 後續황제 광서(光緖), 선통(宣統)도 모두 생식불능(impotence) 환자들이었다.
  
  서태후는 1861년에서 1908년 그녀가 죽을 때까지 근 50년 동안을 섭정(攝政)을 했다. 무능하고 무식하고 잔인하고 표독스럽고 음탕하기 그지없는 한 여자가 청나라 역사의 5 분의 1을 통치하였다. 죽으면서 남긴 그녀의 유언이 흥미롭다: '여자는 절대로 정치를 하지 말아야 한다(女人不再政治)'
   **************************
  
  김정은은 자기가 백두혈통이라고 한다. 즉 할아버지 김일성이 백두산에서 항일투쟁을 했으므로 자기는 그 손자로서 백두혈통의 계승자라는 것이다.그런데 김일성의 아버지 김형직(金亨稷)은 기독교 장로이고 어머니 강반석(康盤石)은 기독교인이다. 외할아버지 강돈욱(康敦煜)은 장로회 목사이고 외할아버지의 兄인 강양욱(康良煜)은 일본 중앙대학 종교학과를 졸업한 북한 기독교 연맹 위원장이고 국가 부주석까지 올라간 인물이다. 그런즉 김일성은 기독교 혈통이다
  
  김일성의 아들 김정일은 1941년 2월16일 소련 하바롭스크 근교의 브야츠크에서 태어났다. 소련병원에서는 그에게 유리.일센노비치.킴(러시아어로 Юрий Ирсенови-ч Ким) 이란 소련 이름을 지어주었다. 그 해에 88국제여단의 총여단장 주보중(周保中)의 딸도 같은 병원에서 태어났는데 이름은 갈리아였다. 김일성의 지시에 의해 백두산의 한 봉우리를 정일봉으로 명명하고 김정일이가 태어났다는 귀틀집은 원목으로 지어 성지화하였다. 다 날조이고 거짓말이다. 2월에 백두산의 기온이 영하 40도에서 50도이다. 김일성의 妻 김정숙이가 만삭의 몸을 이끌고 김정일을 낳으려 산에 올라갔다면 몇 발자국도 못가서 얼어 죽었을 것이다.
  
  김정일은 소련에서 출생하여 다섯 살까지 자라다가 1945년 북한에 들어갔으니 탄생지로 혈통을 따지면 소련 혈통이다. 김정은은 소련 혈통 김정일과 친일파 혈통 고영희 사이의 아들이다. 그런즉 김정은은 소련- 일본잡종(雜種)에 속한다.
   ***************************
  
  세습 독재자들은 자신들이 합법성(legitimacy)이 결여된다는 사실을 잘 알고있다. 그래서 모든 사람(더우기 측근)을 편집광적으롤 의심한다. 몸이 불편하거나 혹 나이가 들면서 妻나 친척만 가까이 한다. 毛澤東이 죽기 전에 믿은 사람은 조카 모원신(毛遠新), 妻 강청(江靑). 女祕書 장옥봉(張玉鳳) 세 사람뿐이었다.
  
  지금 김정은도 네 여자만 믿는다. 妻 이설주, 여동생 김여정, 신변시중 현송월, 외교 최선희. 김정은은 권력승계의 초기부터 고모부를 처형하고 이복형을 암살하고 수많은 고위간부를 무자비하게 숙청하는 단말마적 惡行을 보여주었으며 시대착오적인 핵무기, 미사일 등 고가의 무기개발에 국운을 거는 어리석은 행보를 계속하고 있다. 경제는 파탄되어 온 북한에서 외화밖에 사용할 수 없는 반식민지 행태를 보이고 있다. 그리고도 밤낮 자력갱생만 강조하고 정치동원만 하고 있다. 기업은 전기도 없고 원자재도 없으니 절대다수가 휴업상태이고 북한 간부들은 자력갱생은 사실 '자살경쟁(自殺競爭)'이라고 비꼬고 있다.
  
  그런데도 헌지시찰이란 명목하에 각지에 돌아다니면서 말도 안되는 헛소리만 하는 것을 보면 김정은이 얼마나 부패하고 무지무식한지 알 수 있다. 갈마 관광지구 건설현장에 가서는 100년이 지나도 세계 제1 의 관광지로 건설하라고 하더니 화장품공장과 신발공장에 가서는 해외로 수출도 할수 있게 만들라고 했다. 양어장에 가서는 전기가 없어 고기가 죽었다고 하니 장군님이 만든 양어장이라고 책임자를 처형해 버렸다.
  
  이런 부패무능한 '잡종혈통'이 세습했으니 나라는 소말리아나 세네갈 같은 세계 최빈국이 될 수밖에 없다. 더욱 어리석은 것은 ICBM이나 SLBM이 있고 핵탄두만 장착하면 미국을 정복할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렇게 형편없는 소아적(小兒的)인 망상을 가진 자가 한 나라의 무소불위의 독재자이니 그 정권이 오래갈 수 있겠는가?
[ 2019-10-08, 20:28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