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 마르세예즈 가사

배진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1절 -
  
  가자 조국의 아들들아
  영광이 날이 왔다 !
  압제에 맞서
  피묻은 깃발을 들었다 (두번)
  들판에서도 들리는가
  저 포악한 병사들의 외침이
  그들이 여기까지 닥쳐와
  당신의 자식과 아내를 죽이려 한다
  
  - 후렴 -
  
  무장하라, 시민들이여
  무리를 지어라
  행진하자, 행진하자 !
  불순한 피가
  우리의 밭을 적실 때까지 !
  
  - 2 절-
  
  저 노예, 반역자, 공모자의 무리들은
  무엇을 원하는가 ?
  끔찍한 족쇄와 오래도록 준비한 이 칼은
  누구를 위한 것인가 ? (두번)
  우리 프랑스인에게, 아 ! 이 무슨 모욕인가
  끓어오르는 분노인가
  바로 우리가 노예제를 과거로
  되돌릴 용기를 가졌다 !
  
  - 3 절-
  
  뭐라고 ! 외국의 무리들이
  우리 땅을 지배한단 말인가 !
  뭐라고 ! 저 돈에 팔린 용병들이
  우리의 자랑스런 전사들을 쳐부순단 말인가 ! (두번)
  신이시여 ! 결박당한 우리 손
  속박하의 우리 전선이 쓰러진단 말인가 !
  비열한 폭군이 우리 운명의
  주인이 된단 말인가 !
   - 4 절-
  
  각오하라, 압제자와 너희 배신자여
  모든 이의 치욕이여
  각오하라 ! 너희들의 반역은
  결국 대가를 치르리라 ! (두번)
  모두가 전사가 되어 너희들을 물리치고
  우리 젊은 영웅들이 쓰러지면
  이땅은 새로운 영웅들을 태어나게 하리니
  모두가 너희와 싸울 준비가 되었다 !
  
  - 5 절-
  
  프랑스인이여, 고결한 전사여
  주먹을 날리고 또 참아라 !
  어쩔 수 없이 우리를 상대로 무장한
  이 슬픈 희생자들을 용서하라 (두번)
  하지만 저 잔인한 폭군들은
  하지만 저 부이예의 공모자들은
  가차없이 자신의 어머니들의
  가슴을 찢어놓은 저 모든 호랑이들은 !
  
  - 6 절-
  
  거룩한 조국애여
  복수를 위한 우리의 팔을 이끌고 들어올려라
  자유여 귀중한 자유여
  너의 수호자와 함께 싸워라 ! (두번)
  우리의 깃발 아래로 승리가
  너의 강인한 노래에 발맞추고
  쓰러져가는 네 적이
  너의 승리와 우리의 영광을 보기를 !
  
  - 7 절-
  
  우리는 그 길로 들어가리라
  우리의 선열들은 더이상 없는 그때
  거기서 그들의 흔적과
  용기의 자취를 발견하리라 (두번)
  그들을 대신해 살아남기보다는
  죽음을 함께하고자 하는
  우리는 숭고한 자존심을 지키리라
  그들의 복수를 이루고 그들을 따르리라
  
  
  
  
  
출처 :
[ 2003-04-05, 21:00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