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承晩 구박한 우리는 죄를 받아야"
"조상 욕만 하고 다니는 후손이 잘 되는 것 본 적이 있습니까?"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성공한 60대 후반의 여성 기업인이 오늘 저녁 자리에서 이렇게 말했다. 울분에 찬 목소리였다.
  
  '오늘의 대한민국을 있게 한 분이 李承晩 대통령 아닙니까? 그 분 덕분에 자유민주주의로 建國하고 그 분 덕분에 6.25 때 나라를 지켜낸 것 아닙니까? 그 분이 부정축재를 했습니까, 누구처럼 반역질을 했습니까? 그런데 李承晩 대통령을 이렇게 구박할 수 있습니까? 李承晩 대통령 동상을 부순 지가 40년이 넘었는데, 이 큰 대한민국에 그 분 동상 하나를 다시 세우지 못한다니 우리가 죄 받을 짓을 하고 있는 것 아닙니까? 아니, 죄를 받아야 하는 것 아닙니까? 조상 욕만 하고 다니는 후손이 잘 되는 것 본 적이 있습니까?'
[ 2008-07-11, 00:41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