全公勞 親北성향, 딱 걸렸어!?
지부 홈페이지에 김정일 찬양곡

독립신문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독립신문 (webmaster@independent.co.kr)
  
  
  
  전국공무원노동조합(전공노) 산하 7개 지역본부와 90개 지부 홈페이지가 김정일을 추종하고 대남혁명을 선동하는 내용의 북한 노래 20여곡을 게재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돼 파문이 일고 있다.
  
  
  
  22일 정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한 언론보도에 따르면, 이들 전공노 지역본부와 지부들은 홈페이지에 ‘노동가요(민중가요) 듣기’ 배너를 만들어놓고, 이를 클릭하면 친북 성향 인터넷 미디어 <청춘> 홈페이지 ‘민중가요 감상실’로 자동 링크되게 해놓았다.
  
  
  
  여기서는 ‘2월의 명절을 축하합니다’ ‘얼룩소야 어서 가자’ ‘흰 눈 덮인 고향집’ 등 김정일을 칭송하고 대남혁명을 선동하는 가요 20여곡을 들을 수 있다.
  
  
  
  ‘2월의 명절을 축하합니다’는 김정일 생일을 축하하고 충성을 다짐하는 노래이며, ‘얼룩소야 어서 가자’는 “원수를 무찌르는 인민군대를 위해 얼룩소를 재촉” 하는 내용이고, ‘흰 눈 덮인 고향’은 김정일 생가 백두산 밀영을 찬양하는 노래라고 한다.
  
  
  
  한편 ‘민중가요 감상실’에서는 이밖에 ‘인공기면 어때 평양이면 어때’ ‘국가보안법 철폐가’ 등 국내 좌파 노래패들이 만든 운동권 투쟁가요들과 일반 북한 가요 108곡 등 모두 1412곡이 게재돼 있다.
  
  
  
  
[ 2010-03-23, 16:29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