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 抗體(항체)를 만드는 과정

조갑제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오늘도 한국사회는 열병을 앓을 것이다. 몸에 좌익바이러스가 들어왔기 때문에 이 바리러스를 죽이는 抗體를 만들기 위하여 몸의 全기능에 비상이 걸렸다. 이런 바이러스가 들어오지 않고 무균 상태에서 영원히 살아갈 수 있는, 그런 행운의 조직이나 생명체는 없다. 언젠가는 치러야 할 과정이다. 우리 사회가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지면 抗體를 만들지 못하고 죽을 것이다. 우리 사회의 구성원들이 총궐기하여 바이러스와 싸워 '전투적 민주주의'라는 抗體를 만들어버리면 같은 종류의 좌익바이러스는 영원히 저지된다. 우리는 결국 피할 수 없는 투쟁을 하고 있는 것이다. 피할 수 없다면 적극적으로 즐겁게 싸우자!
[ 2005-07-19, 06:53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