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일청산 운운한 문재인 대통령에게, “왜 친북이 친일보다 더 악질인가?”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日帝(일제) 시대에 한국인의 선택은 抗日(항일)독립운동하여 죽거나 감옥에 갈 것인가, 아니면 순응하여 살면서 實力(실력)을 길러 독립준비를 할 것인가의 兩者擇一(양자택일)이었다. 적극적으로 日帝의 앞잡이가 된 한국인들이 있었지만 극소수였다. 朴正熙(박정희), 申鉉碻(신현확), 白善燁(백선엽) 같은 분들이 日帝에 순응하는 척하면서 실력을 길러 대한민국의 발전에 이바지한 사람이다(북한군의 남침에 대항하여 조국을 지켜낸 한국군 지휘관들은 거의가 일본-만주군 장교로서 전술을 배웠던 이들이다). 親北(친북)좌익들은 이런 사람들까지 친일파로 몬다. 국가가 없었을 때의 親日(친일)은 본심이 아니라 거의가 생존의 수단이었다. 그렇다면 親北派(從北派)는 어떤 이들인가?
  
   2. 親北派(親김일성-김정일-김정은 파)는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체제로부터 온갖 혜택을 누리고 살면서 국가반역을 선택한 이들이다. 親北을 하지 않는다고, 즉 반역을 하지 않는다고 이들을 죽이거나 감옥에 보낼 세력은 없다. 親北派가 되는 것은 헌법과 국가에 대한 반역임을 알면서도 그 길을 선택했다. 조국이 있음에도 자발적으로 반역을 선택한 것이다. 親北派는, 사사건건 조국을 지켜내고 건설한 사람들을 물어뜯고 북한정권을 비호하면서도 단 한 사람 북한에 가서 살겠다는 이가 없다.
  
   3. 대부분의 친일파 인사들은 대한민국이 建國(건국)된 이후에는 조국 건설에 참여, 日帝 때 배운 기량을 공동체를 위하여 썼다. 일부 친일파들은 김일성에 의하여 중용됨으로써 민족반역의 길을 택하였다. 21세기 한국의 친북파들은 대한민국이 建國된 이후에도, 즉 조국이 있음에도, 또 공산주의가 무너진 다음에도, 민족반역자와 학살자 편을 드는 용서 받지 못할 인간집단이다. 반성한 친일파와 반성하지 않은 親北반역자, 누가 더 나쁜가?
  
   4. 현재 살아 있는 친일파는 없다. 친북파는 지금 힘이 세다. 친일파는 국가와 헌법에 危害(위해)를 끼칠 수가 없다. 친북파는 현존하는 명백한 위험요인이다. 친일파 청산은 할래야 할 수가 없다. 친일파에 대한 연구와 평가가 있을 뿐이다. 친북파에 대한 斷罪(단죄)와 청산은 시급한 국가적 과제이다. 친일파 유족들로부터 재산을 몰수한다는 法理(법리)가 성립된다면 親北派의 경우엔 그 당사자로부터 재산을 몰수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
  
   5. 친일파의 상당수는 2차세계대전 때 정보가 부족하여, 즉 日帝가 승리하고 있다고 믿은 나머지 親日행동을 했다. 친북파는 大明天地(대명천지)의 정보화 시절에 김정은과 김정일과 김일성의 악마적 행동을 다 알고도 이들에게 魂(혼)을 팔고 있다. 모르고 한 굴종과 알고 한 반역, 어느 쪽이 더 나쁜가?
  
   6. 我軍(아군)의 장수(고종)가 항복하고 그 후손들은 일본군의 장교가 되었는데, 졸병들(나라 잃은 백성들)이 끝까지 싸우지 않고 항복하여 만주군, 일본군에 들어갔다고 벌을 준다? 너무 잔인하지 않는가?
  
   7 친북파는 日帝가 아니라 지금의 일본을 호평하면 '친일파'라고 욕한다. 지금의 일본은 한국과 친선관계를 맺은 민주주의 체제의 나라이고 북한정권은 독재체제이며 敵(적)이다. 韓美日 동맹의 일원인 나라와 친하게 지내는 것은 國益(국익)을 위하는 길이다. 이런 사람들까지 '친일파'라고 욕하는 것은 좋게 보아 시대착오이다.
  
   8 親北派가 親日派를 고발하는 것은 强盜(강도)가 竊盜(절도)를 고발하는 것과 같다. 그들은 자신들의 죄상을 덮고 애국세력을 약화시켜 반역에 유리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하여 철 지난 친일파 타령으로 인민재판을 벌임으로써 공동체의 단합을 파괴한다.
  
   9 역사는 친북파에 가혹할 것이다. 정보화 시대에 그들이 남긴 거짓말, 폭언들이 너무나 많다. 代代(대대)로 웃음거리가 되고, 子孫(자손)들까지 그들을 외면할 것이다. 오늘의 法網(법망)을 피한다고 해도 후손들에 의하여 斷罪될 것이다. 불쌍한 영혼들이다.
  
   10. 박정희, 신현확, 백선엽 등 친북파로부터 친일파라고 욕을 먹는 이들이 눈물을 씹으면서 길러온 실력으로 대한민국을 지켜내고 발전시켜 일본과 맞먹는 國力(국력)을 갖춤으로써 克日(극일)을 했다. 이들이야말로 친일파가 아니라 克日派이다. 이들을 욕하는 것은 선배 세대의 고마움을 모르는 패륜이다.
[ 2019-02-26, 14:41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고호     2019-02-27 오전 9:48
북한의 通美 封南 외교정책은 실현되고 있다. 미북 회담 그리고 중국에 하수인 대접, 일본에는 배척관계, 미국의 skipping, 러시아와의 무관심이 현재의 한국외교 현주소다.
이제 트럼프만 구슬리면 남한 먹기는 김정은에게 식은 죽이다. 트럼프는 문죄인 정부를 북한 보다도 낮은 첩자수준으로 보고 있어 모든걸 skipping하고 있다. 공산통일만 기다려야하는 한국민들의 운명이다. 깨어나라 어리석은 민중들이여 ! 선동에 속은 결과가 지금의 사태 아니겠는가 ?
   白丁     2019-02-27 오전 12:47
나도 親北派가 親日派보다 더 싫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