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세계 10대 교회 건축물에 ‘새문안교회’ 선정
“최근 완공된 현대식 교회 중 흥미로운 모양으로 만들어진 곳”

金永男(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IMG_1604.JPG

 

영국의 디자인 전문 잡지사인 디즌(Dezeen)이 선정한 2019년 세계 10대 교회 및 예배당 건축물에 한국의 새문안교회가 이름을 올렸다. 디즌은 새문안교회는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교회이고 ‘어머니 교회’로도 불린다고 소개했다. 디즌은 새문안교회를 건축한 서인건축의 최동규 대표 건축사의 인터뷰 내용도 담았다. 최동규 대표는 디즌에 “한국에 생긴 첫 번째 교회이기 때문에 어머니 교회라는 이름으로 불린다”며 “이 때문에 건물 앞면을 어머니가 팔을 벌려 품어주는 모습으로 건축했다”고 했다.

새문안교회는 크게 두 개의 동이 커브 모양으로 연결돼 있다. 한쪽은 주로 교회 사무실로 사용되고 다른 한 동은 작은 기도실로 이뤄져 있다. 새문안교회에 따르면 새롭게 완공된 교회는 지하 5층, 지상 13층 건물로 대지 1280평에 연면적 8962평으로 지어졌다. 본당 좌석수는 최대 2840석에 이른다고 한다. 건물 높이는 약 68m, 주차 가능 대수는 105대라고 한다. 디즌은 본당뿐만 아니라 여러 기도실과 예배실, 세미나실 등이 갖춰져 있는 게 새문안교회의 특징이라고 소개했다. 디즌은 “새문안교회는 최근 완공된 현대식 교회 중 흥미로운 모양으로 만들어진 곳 중 한 곳”이라고 했다.

IMG_1444.JPG

2019년 기준 세계 10대 교회 및 예배당 건축물에는 세계 곳곳의 교회가 이름을 올렸다. 독일 뮌헨 인근에 있는 ‘Seliger Pater Rupert Mayer’ 교회의 지붕은 1만5000개의 타일이 사용돼 3D와 같은 입체성을 부각한 게 특징이라고 했다. 호주 마운트 알포드 지역에 있는 아주 작은 예배당인 ‘Koorooomba Chapel’도 순위에 올랐다. 이 예배당은 쿠룸바 라벤더 농장 겸 와이너리에 위치해 있다. 이탈리아 볼로냐에 있는 ‘Church of the Penitent Thief’는 인근에 있는 교도소 수감자들이 건물을 짓는데 참여했다고 한다. 새하얀 건물에 큰 특징은 없어 보이나 ‘미니멀리스트’ 감성을 엿볼 수 있다고 한다.

독일에 있는 ‘Wooden Chapel’은 말 그대로 나무로 지어진 곳이다. 61개의 통나무 형태의 소나무를 붙여 만들었다. 레바논 자크리트 지역의 ‘Saint-Charbel Church’의 경우는 18세기 교회의 모습을 재현했다고 한다. 노르웨이에 있는 ‘Valer Kirke’는 2009년 불에 타 무너진 교회를 복원한 곳이다. 19세기에 만들어졌던 디자인을 그대로 사용했다고 한다. 미국 솔트레이크시티의 ‘Chapel of the Mines’은 세계에서 가장 큰 광산이 있는 지역에 지어져 이름에 광산을 뜻하는 ‘Mines’가 사용됐다고 한다. 깔때기 모양의 지붕은 구리로 만들어졌다.

홍콩의 ‘Wesleyan House Methodist International Church’는 21층의 높은 건물이다. 수직으로 길게 뻗은 건물이고 대부분의 기도실과 예배실은 저층에 위치해 있다. 건물 꼭대기에도 기도할 수 있는 공간이 따로 마련돼 있다. 멕시코 몬테레이의 ‘Chapel at San Rafael Arcangel’은 7.8제곱미터의 아주 작은 기도실이다. 소나무로 만들어졌고 건물 안에는 방 하나와 작은 창문 하나, 그리고 벤치 의자 하나가 있다고 한다.

IMG_1476.JPG

 

IMG_1460.JPG

[ 2019-12-10, 13:06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자유의메아리     2019-12-17 오후 12:27
권기스칸님 선생은 기독교인이 아니니까 무어라해도 괜찮습니다 1, 교회가 썩었다구요 2, 저딴 교회지으면 부끄라운줄 알라고 선생, 교회를 오두막같이 지어야 떳떳합니까 교회 지은값이 성도의 핏값이라구요 권선생 우물안 개구리애서 깨여나세요 그리고 그 좁은 연못에서 더 넓은 호수나 강으로 나기보세요 세계 10대 교회건물에 선정된 이 큰뉴스에 대하여 겨우 이정도의 논평밖에 할말이없나요 선생 북한처럼 지하교회 빢에 없어서 성도들이 각기 자기집 골방속에서 예배보는 북괘가 그리도 좋습니까 교회 지으려 핏값도 거둘필요가 없고 아예 교회가 없으니 당신말대로 썩을일도 없겠지 참 졸겠다 선생은 아무래도 북쪽에 가서 수령님교 믿으,며 사는게 딱이겠오 권선생 당신이 그러거나 말거나 상관할일은 없겠으나 이 땅에 2000만이나되는 여호와 하나님을 믿는 신,구교를 폄하하는 그 댓글에 내가 한마디 했오이다 권선생 회개하고 예수믿고 영원한나라 천국에 같이갑시다 만유의주 여호와하나님, 부족한 한인간이 우주와 인간의 생사화복을 관장하시는 주 여허와하나님을 알려고 하지도않고 주께 죄를 짔는다는 생각조차 못하는 힌 인간을 불상히 여기소서 회개하고 예수믿고 영원한 우리 주님의 나라에 가게 하여 주시옵소서 우리주 예수님이름 의지하여 간절히 기도하옵나이다 아멘!!
   궝키스칸     2019-12-16 오후 10:12
저러니 교회가 썩었지
   궝키스칸     2019-12-16 오후 9:31
저 딴 교회 지으면 부끄러운줄알아야지. 성도들 핏값인데. 금준미주천인혈
   자유의메아리     2019-12-13 오후 12:49
지금은 우리 여호와하나님 보좌 아래서 주 야로 여호와 하나님을 찬양하며 이땅의 중생들이 멸망하지않고 부활승천 할수있게 기도하시고 새문안 교회를 창건하신 강신명 목사님 하나님 나라에서 영생 복락을 누리실 목사님께 더할수없는 영광을 안겨주신 주님께 무한감사드립니다 70여년전 이땅에 새문안교회를 세우시고 이 나라 중생을 그리스도에게 인도하시고 아울러 교육사업에도 손을뻗으시어 서대문영천에 東興中學校를 세우시고 해방후 이 땅의 새싹들을 기독교 교육으로 육성하신 강신명 교장님 학교는 비록 6,25동란으로 살아져갔지만 교회는 성장에 성장을 거듭하여 교인수는 순위에서 벗어나지만 교회건축에 있어서는 세계10대교회로 새로건축한 이 하나님의 역사가 강신명 목사님을 통하여 세계에 우뚝섰읍니다 참으로 하나님께 감사하오며 강신명 목사님의 목회의 결과가 여기에 나타나고 있음을 경하드리며 우리주예수그리스께 무한감사드립니다 이 글을 올린 이사람은 6,25로 살아진 동흥중학교의 3학년이였읍니다 비록 교회는 실향민으로 월남하여 부모따라 영락교회에 다녔고 학교는 집에서 그리멀지않든 서대문영천의 동흥중학교를 다녔읍니다 그 말지않는 6,25로 졸업도 못하고 이후 대광중학교에 다녔읍니다 동흥중학교 그리고 후에 대광중학교에서도 저의반 담임하시든 한충숙 음악선생님 그립습니다 잠시나마 70여년전 추억에 잠기게 해주신 이글을 보며 그리움에 졎습니다 지금은 하늘나라에서 영면하시리라 믿으며 잠시나마 70여년전의 추억에 졎게 해주신 조갑제 닷컴 金永男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 지금도 그온화 하시던 강신명 교장님과 한충숙 담임 선생님 그립습니다 고마웠읍니다 감사합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