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9년 연속 북한 고려항공 운항 엄격 제한

VOA(미국의 소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북한 국영 고려항공이 9년 연속 유럽연합 회원국 내 운항이 엄격히 제한되는 항공사로 지정됐습니다. 소속 항공기 대부분이 너무 낡아 국제 안전기준을 충족시키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이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유럽연합(EU)은 고려항공의 역내 운항을 엄격히 제한하는 조치를 계속 유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지난 9일자로 개정 발표한 ‘EU 항공안전 목록’에서, 특정 항공기만 유럽연합 내에서 운항할 수 있는 항공사 명단에 고려항공을 포함시켰습니다.
  
  그러면서, 투폴레프사의 TU-204 항공기 2대를 제외한 모든 고려항공 항공기의 역내 운항이 앞으로도 계속 금지된다고 밝혔습니다. 유럽연합은 국제적 안전기준을 근거로 유럽연합 내 운항을 금지하거나 제한하는 항공사 명단을 지정하고 있습니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지난달 20일과 21일 열린 회의에서 회원국 안전 전문가들의 만장일치 의견에 따라 이번에 개정판을 발표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항공기의 실시간 위치정보를 보여주는 민간 웹사이트 ‘플라이트 레이더 24(FR24)’에 따르면, 고려항공은 TU-204 2대 외에 안토노프사가 만든 AN-148 2대, 일류신사의 IL-62 2대 등 7대의 항공기를 더 보유하고 있습니다.
  
  고려항공은 지난 2006년에 유럽연합의 전면 운항금지 항공사 명단에 올랐습니다. 그러다가 러시아에서 TU-204 항공기 2대를 도입한 이후인 2010년 3월에, 엄격한 제한 아래 유럽연합 내에서 운항할 수 있는 항공사로 조정됐습니다.
  
  당시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고려항공의 TU-204 항공기 2대가 국제적 안전기준을 충족시키고 당국의 적절한 감독을 따르는 데 필요한 장비를 갖추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두 항공기에 한해 유럽연합 내 운항을 허용했습니다. 하지만, 고려항공의 유럽연합 내 운항은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특히 유럽연합은 2016년 5월 말 발표한 독자 대북 제재를 통해, 북한이 운용하는 항공기가 유럽연합 상공을 비행하거나 착륙 또는 이륙하지 못하도록 했습니다.
  
  한편,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이번에 아프가니스탄과 앙골라 등 21개국 115개 항공사의 유럽연합 내 운항을 전면 금지했고, 고려항공 등 3개국 3개 항공사에 대해서는 운항을 제한했습니다. VOA뉴스 이연철입니다.
[ 2019-12-12, 07:32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