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日成의 거짓말 "우리는 핵(核)무장할 생각이 없다"
"조선반도에서 핵을 사용하면 모두가 멸망해버리기 때문에 사용할 수 없다"

김필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야스에 료스케(사진 좌측 인물) 이와나미 서점 前 편집장은 김일성과 두 번 인터뷰 했던 인물이다/사진출처: 일본 야후


김일성은 1977년 일본의 대표적 左翼 언론 世界(세카이)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핵무장할 생각이 없다. 우리는 핵병기를 생산할 자금뿐만 아니라 그것을 실험할 장소도 없다. 조선반도에서 핵을 사용하면 모두가 멸망해버리기 때문에 사용할 수 없다”고 말했었다.

(원문:「われわれには、核武装をしようという考えはありません。われわれには、核兵器を生産する資金だけでなく、それを実'443するのに適当な場所もありません。…韓半島(朝鮮半島)では、核を使った場合、全てがもろともに滅亡してしまうので、使用することはできません」<1977年4月に日本の月刊誌『世界』>)

번역/김필재 spooner1@hanmail.net

[ 2018-03-07, 17:26 ] 조회수 : 8972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반공 자유     2018-03-09 오전 12:10
김정은은 망하게 되어 있다. 그들보다 더 나쁘고 추잡한 인간은 문재인이다
청와대를 입성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았고
세월호를 정치적으로 이용했다
변호사 출신 아니랄까봐 입만 나불나불
검은 평화로 국민들을 속이려 들고있다
문재인은 더는 국민을 우롱하지마라
천하에 나쁜 놈
   지평선     2018-03-08 오전 8:07
[속임수] :가짜 평화, 가짜 민족 주의, 가짜 민주화(황장엽 선생의 햇볕정책의 3가지가면) 그 끝이 보인다. (3/5)

*****황장엽 선생의 예언 . 햇볕정책의 3가지 가면*****
(*) 유투브- 미주 애국 청년 연합 KAYPN.- 2017년 3월 28일 [ 햇볕 정책의 3가지 가면 ]
* 친북 반미 분자들의 햇볕정책은 민족과 국가의 운명이 달린 문제로서 지금 단결해서 반대하는 운동은 시기적절한,애국운동이고 역사적 사명감을 깨달은 애국 운동이다.강도가 갖이고 있는 칼이 무서운가? 강도가 무서운가 ? 칼이 무서운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아야 한다. 칼은 영혼이 없고 정신이 없다. 강도가 무서운 것은 그들은 정신에 의하여 , 북한주민을 350만이나 굷겨 죽이고 - 략 -

친북이 아니고 친김정일 이다. 김정일과 공조하는 집단 의 햇볕정책 은 김정일의 대남 정책과 똑같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1) 첫째- 평화주의라는 가면을 쓰고있다. 국제 ,외교,통일선전부를 제외한 모든 부서는 전쟁 준비를 하라 . 햇볕정책을 지지하는 남한을 남한 에게 전쟁은 절대없다 라고 속이는 것이다. 이들은 미군 철거후 좌파 정권을 세우고 백만 특수부대 침투후에 , 통일 연방제를 하는 것이 목적이다.

(2) 둘째-민족 주의라는 가면을 쓰고있다. 우리끼리 자주 통일 을 하자고 속이면서 남한은 갓끈 정권이라고 하면서 오른쪽은 미국 이고, 왼쪽은 일본인데 . 양쪽의 갓끈 을 잘라 버리면 갓은 하루 아침에 날아간다. 그럼으로 반미감정을 조장하여 미국과 이간질을 하여 관계를 악화 시키고, 일본과의 공조를 못하도록 하는 반미 , 반일 감정을 강조 하고있다.

(3) 셋재-햇볕 정책의 가면은 민주주의라는 가면이다.
자칭 민주주의라는 가면은 친북 반미 세력은 김정일과 공조 하고있다.이것이 한국의 운명과 관계가 있다. 한국의 해방이후 번영의 역사를 잘지키면 통일은 저절로 된다. !!!


(*) 유투브 - 조갑제TV .2017.10.11 - ' 지옥에서 온 예언가 황장엽 선생의 추억 "
/
/
/

- 대한민국의 현대사 바르게 세우기-

전교조의 역사왜곡을 확실하게 알고 대처해야 합니다.
지금 사이트에 있는 모중학교 학생의 현대사 게시글입니다.(10.26~ 5.18)
- 2007년 3월31일 기록 -

ex)"1979년 10월26일
10월26일 중앙정보부장 김재규에 총에 맞아 박정희가 죽습니다.
그리고 옆에 있던 박정희 심복이 김재규에게 달려 들다가 그놈도 총맞아서 죽습니다.
이 사건으로 재판을 받던 도중 김재규가 '내 뒤엔 미국이 있다' 고 해서 파장을 일으킵니다.

12.12 사건
1979년.
박정희가 죽고 대통령자리에 최규하 총리가 앉게 됩니다. 하지만 아직 혼란한 정국이 이어지고 이떄 정권을 탐낸 신군부세력이 군사반란을 일으킵니다. 그래서 모든 정권을 잡게 됩니다.



5.18 항쟁
1980년.
권력을 잡은 신군부세력이 완벽한 정권을 위해 1980년 5월17일 청와대에 병력을 배치하고 전국에 계엄령을 내립니다.
이떄 전남대 학생들이 대학폐쇄에 반발하고 시위를 합니다. 이에 계엄군은 과잉진압을 하고 이를 알게된 시민들까지 합세 합니다.
하지만 계엄군은 총, 칼을 써서 진압하고 시민들은 자신들을 보호 하기 위해 총을 들게 됩니다. 결과적으로 진압을 당합니다. 피해 상황을 올립니다.
- 략
<<<<<현재 각 사이트에 넘처나는 왜곡된 현대사를 바르게 정리하는 일이 시급해 보인다 . 5.18 광주 폭동사태를 바르게 알고보면 다른 사건들도 그들의 계획된 음모 라는 것이 읽혀진다. 어수선한 국내 사태를 악용하여 폭동을 일으킨 자들이 애국자로 둔갑되는 현장을 보고도 대응이 없다면 누구 책임 인가 ?????>>>>>
   기본정석     2016-01-07 오후 11:56
공산주의자 들의 말을 믿는 바보가
너무 많아서 탈이다.
   기본정석     2016-01-07 오후 11:56
공산주의자 들의 말을 믿는 바보가
너무 많아서 탈이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