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여론조사:호남 對 비호남 구도 심화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어제 발표된 SBS의 여론조사(칸타 코리아)는 KBS 조사와 같이 '호남 對 非호남'의 극명한 대비를 보여준다.
  
  문재인 잘한다가 45.1, 못한다가 51.6%인데 호남(광주 전라)만 잘한다가 50%를 넘는다. 78.3%가 잘한다, 18.3%가 잘한다. 조국게이트로 호남 결속이 강화된 느낌이다.
  
  조국 법무장관 임명에 대하여도 전국적으론 반대 53, 찬성 43%인데, 호남은 찬성 72.5, 반대 22%였다.
  
  청문회와 간담회로 의혹이 해소되었다는 여론(전국 평균)이 37, 안되었다는 여론은 60.1%인데, 호남은 거꾸로 56.4%가 해소, 37.7%가 해소 안 되었다는 응답이었다.
  
  윤석열 검찰의 조국 수사가 정당하다는 여론이 전국평균 60%이고 무리하다는 응답은 35.6%인데, 호남은 무리하다가 52.6%, 정당하다가 42.6%였다.
  
  더불어민주당 지지가 전국평균은 31.3%인데 호남은 58.2%, 자유한국당 지지는 전국평균이 18.8%인데 호남은 5.6%이다. 호남에선 정의당 지지가 9.4%이다.
  
  문재인 국정평가 부문에서 '매우 잘한다'는 22%인데, 호남에선 38.8%, 매우 못한다는 32,8%인데, 호남은 12.8%이다. 매우 못한다는 국민이 매우 잘한다는 국민보다 3 대 2 정도로 많은 것은 다른 여론조사에서도 같다.
  
  이는 문재인 극성 반대층이 극성 지지층보다 많다는 이야기이다. 극성 반대층은 경상도, 자영업 주부 무직자 저소득층, 50대 이상이고 극성 지지층은 호남, 3040세대, 고소득층, 화이트칼라이다.
[ 2019-09-13, 10:5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고호     2019-09-15 오전 10:02
전라도 ㄱ 새끼들은 민족의 쓰레기 들로 태워 없애야 할 대상이다. 이들은 상당수가 여순 반란 사건으로 대변되는 지리산 빨치산의 후예이다. 히틀러의 개스 챔버가 이해가 된다.
   manaho     2019-09-14 오후 9:52
자유의 메아리 선생님께서 우리나라 도단위의 각 지역명을 호칭할때 도명을 부르든지 자연지역의 별호를 부르든지 그것이 무슨 문제냐, 같이 쓰면 되지 라는 주장에 대하여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저의 주장은 그런 뜻이 아닌데 오해하신것 같습니다. 현재 각 언론 매체(페널,기자등)에서 특히 정치적 용어등으로 쓰는 지역칭명을 잘 분석해 보면 경기,충청,강원,제주는 기호,영서,영동,00 등으로 부르지 않고 도명 그대로 부르는데 반하여 경북, 경남은 경상도, 영남이라고 부르기도 하지만 시도명을 그대로 부르는데 반하여, 전북, 전남은 전라도라고 부르는 것을 은연중에 기피한다는 인상을 받을 정도로 도명인 전라도라는 명칭을 쓰지 않고 꼭(?) 호남지역, 호남지방, 호남사람이라고 별도의 호칭으로 강조하여 사용하기 때문에 이를 지적한 것입니다. 뭔가 조금 이상하지 않습니까. (위의 "여론조사:호남대 비호남구도심화"를 "여론조사: 전라대 비전라 구도심화"라고 써도 될것을) 저만의 생각이라면 사과드리게씁니다.
   자유의메아리     2019-09-14 오전 11:18
manaho님 선생은 기호지방이요 여튼 지방명이라도 있으니 부럽소 나는 평북 태생으로 신의주에서 해방인민학교(본시는 약죽국민학교)5년 졸업하고 1947년 초 여름 경의선으로 해주거쳐 바다건너 경기도 청단군 팔악계라는 어촌으로 남한에 이사왔소 (양쫃모두 정권이 없던시잘이라 월남도아니고 피란도 아니고 그냥 이사온것이오 이후 서울에 정착 지금 72년채 살고있오 그런데 누구하나 신의주, 평북이라든가 관서지방 이라고 않부르고 기껏해야 이북5도가 고작이요 manaho님 신석기시대 마지막 무렵에 탄생한 3한은 한나라였오 이게 갈라지기 시작한게 삼국시대가 오기조곰전 중국 황하유역과 산동반도에서 흐터져살던 匈奴(흉노)족이 우리 반도로 남하 진한지방(지금의경상북도)에 똬리를틀고 살다가 중국의 고대문명이 발달한 황하유역에 살다 왔기때문에 당시 중국의 발전된 문물에 접하여 반도에 세운나라가 신라가 아닌가 그무렵 지금의 만주지방에 건립된 고구려 그리고 고구려 주몽의 둘째부인이 큰부인이 나타남에 따라 자기 자식의 후계구도가 암담하여 남으로내려와 마한지방(지금의전남북과 충청도지방)에 국가를 창설한것이 백제가 아닌가 마한지방(지금의경남)지방은 가야국이 있었으나 크게 발전하지 못허고 신라에 복속 되였다 고대에는 본시 한나라이던것이 흉노족의 남하로 이 반도에 진정한 3국이 생긴게 아닐까 강토가 가잘녋던 고구려는 당나라에 망하고 뒤를이은 고려가 반도를 통일하고 이후 이성계의 조선으로 바뀌며 관북지방의 영토가 압록강,두만강으로 확장되였다 그하나 북간도 서간도등 엄청넓은 땅이 뙤놈에게 빼았기고 오늘에 이르렀다 그 확실한 근거는 앞록강의 강을 중국은 청나라이전부터 통행권만잇고 앞옥강가운데있는 섬들은 모두 조선땅이였다(지금도 그렇다 변함없이)그래서 의주와 신의주사이에있는 50리길이의 위화도(일명 북하동)가 우리의영토다 manaho님 그깟 호남, 호서, 영남,기호, 관북, 관서, 해서지방등으로 부르면어떻고 전라, 경상, 경기, 강원, 충청, 황해, 평안도, 함경도, 라고 부르면 어떻소 manaho님 이쯤에서 우리 역사강의 마치겠오 뒤는 다른분께서 이어주시오 올해 나이 만 84세라 글쓰기가 힘들고 모든게 가물가물하오
   뱀대가리     2019-09-14 오전 11:14
부동산중개업자의 회고; 고객에게 집을 보여 줬는데 계약의사가 있다고 한다. 계약일을
묻자. 1개월후로 잡더라. 왜 날짜를 길게 잡는냐? 하니 '대통령선거 투표하고 나서 오마 ' 하더라, 김대중이 출마한 그 시절이다. 나주까지 아들 며누리 , 부모 4분이 투표를
하고 와서 경기도에 있는 집을 계약을 했다. 놀랍더라.
대통령선거
   manaho     2019-09-13 오후 8:40
조갑제닷컴, 조갑제TV에서는 우리나라 도 지역명을 경기, 강원, 충청, 대구경북, 부산경남, 제주 라고 호칭 하면서 유독 광주 전라지역만 꼭 "호남"이라고 부르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앞으로 공평하게 광주전라도를 "호남"이라고 부르지 말고 " 전라 지역, 전라지방 또는 전라도 지역'으로 불러 주십시오
   白丁     2019-09-13 오후 8:34
역사는 돌고 돈다고 했던가. 차라리 대한민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전라민국으로 분리 독립하여 불가침조약 맺고 新三韓時代로 사는게 피차간에 서로 좋을듯.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면 태생부터 마한, 진한, 변한의 세 나라였지 않은가. 이해 못할 집단은 리북만이 아니다. 정말 不俱戴天 종족들이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