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판을 기웃거리는 죽음의 그림자
앞으로 몇명이나 더 단 하나밖에 없는 목숨을 끊게 될까요?

전여옥(前 국회의원)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또 자X 당한 건가???"
  오싹하고 소름이 끼쳤습니다.
  이재명의 '변호사비 대납 의혹'에 대한
  녹취록을 제보한
  이모씨가 또 숨졌습니다.
  벌써 세 사람이 이재명을 둘러싼
  의혹의 중심에서
  목숨을 끊었습니다.
  대선판을 기웃거리는 죽음의 그림자--
  이제는 분노를 넘어
  공포를 느낍니다.
  
  이재명 '변호사비 문제'를 폭로한 이모씨는
  사흘째 소식이 끊어졌습니다.
  그리고 어제 밤 양천구 한 모텔에서
  싸늘한 시신으로 발견됐습니다.
  유서도 없습니다.
  유족들은 지병 등
  신병을 비관할 일도 없었다고 합니다.
  숨진 이모씨는 이재명이 경기도지사 시절
  공직선거법 위반혐의로 재판받을 때
  이태형 변호사의 수임료 3억 원과
  ㅆ사 주식 20억 원을 받았다고
  폭로한 인물입니다.
  
  '다 죽이는구나???? 섬뜩하다'
  '아 진짜 대단하네. 대장동 무섭다!'
  '검찰수사도 안받은 사람이 목숨을 끊는데
  무슨 검찰 강압수사라고 우기나?'
  '이 분 본인은 절대 자살 안한다 한 분이예요.
  며칠 전부터 연락 안된다 하더니--'
  네티즌의 댓글도 공포와 경악으로
  물들어 있습니다.
  우린 이렇게 무서운 세상에 살고 있습니다.
  이재명에 관련된 폭로자 제보자들은
  한 사람, 두 사람, 그리고 세 사람째
  죽어가고 있습니다.
  앞으로 몇명이나 더
  단 하나밖에 없는
  목숨을 끊게 될까요?ㅠㅠ
  
  어제 밤, 한참 지각 배달된
  '굿바이 이재명'을 읽고
  소름이 돋아서 잠을 설쳤습니다.
  그런데 너무나도 억울한 형님 이재선씨를
  정신병원에 강제입원시킨 것은
  그나마
  '핏줄이라 봐줬나?' 싶을 정도네요.
  이 세상에 악마가 있습니다.
  사악한 웃음소리,
  끔찍한 욕설과 상소리-
  대한민국이 아수라 직전입니다.
  억울하게 목숨을 끊게 된
  세 분의
  명복을 빕니다.
  신이 이 나라를 지켜주시길
  간절히 기도합니다.
[ 2022-01-12, 14:08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naidn     2022-01-14 오후 8:44
3.9 단두대에서 이재명 이 놈의 목을 쳐내야 正義가 산다
   白丁     2022-01-12 오후 7:23
他人에 의한 自殺?
   무학산     2022-01-12 오후 3:29
세 사람이 맞긴 하지만 네 사람으로 쳐야 할 듯
한 사람은 자살한다고 이재명이 입으로 말했으니.....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