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國 위안부 女性과 직접 이야기 나눈 日本 女性 증언
펀드빌더 (211.58.***.***)   |   2019.08.14  22:50 (조회 : 199)
: 4
: 0

 

韓國 위안부 女性과 직접 이야기 나눈 日本 女性 증언
 

 

 

<만주 땅 넓은 밭 한가운데에 울타리로 둘러싸인 건물있었습니다. 다가가서 봤더니 '桃

源境'(도원경)이라간판이 걸려 있었습니다. 곁에 있던 친구에게 "여기, 하는 곳이지?"

라고 물었습니다. 친구는 "너 진짜 몰라? 여기는 '삐야'이라는 곳이야"라고 말해 주었습니
다.
알고보니 '조센삐'라는 곳이었습니다. 만주에서 '삐'란, '遊郭'(유곽)을 의미했습니다.

그때 나는 "여기가 그런 곳이구나, 안에는 어떻게 되어 있나? 한번 볼까?"라는 기심이

생겼습니다. 친구는 '그냥 가자, 위험할지도 라'라고 했습니다. 나는, "여기 봐, 바깥 문

이 열려 있네, 한번 살펴 보자"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거기서 마주친 위안부들은 일본어를 유창하게 했습니다. 당시 조선은 일본 통치하에

있었고, 전부 일본 학교에 다녔기 때문에 일본어가 유창했습니다. 위부 중 한 명이 "여기 왠

일로 왔니?"라고 물었습니다. 그곳 위안부들은, 어느날 알선업자가 와서 이런 일 해보지 않겠

냐며 주선해 주었다고 했습니다. '○○○(누구누구)는 집을 새로 지었다', '가서 일본 병사를

상대하면 돈 많이 번다. 삼 년만 하면 크게 번다', '어렵게 살지 말고 효도해야 할 것 아니냐.

가서 부모님께 돈을 송금할 수도 있다. 일해 보자'라며 권유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많은 돈이 모여, "내년이면 3년인데 집에 돌아가서 큰 집을 새로 지을 계획이다"라고

이야기하며, "알선업자 소개로 이곳에 오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때문에, 일본인이 납치를 해

서 강제로 일하게 됐다는 것은 전부 거짓말입니다. 모두 자원해서 스스로 간 것입니다.
 

 

병사들이 놀러 와서, "내일 우리는 戰地로 가기 때문에 이제 다시는 돌아오지 못하게 될 수 있

기에 이 돈은 더이상 필요 없을 것 같아, 전부 드립니다"라며 돈들을 주고 갔다고 이야기 했습

니다. 그런 식으로 받은 돈이, 원래 정해진 급료보다 훨씬 많았다고 그때 위안부들이 나에게

알려주었습니다. 그리고 死地로 떠나는 병사들은 "너무 고마웠습니다"라고 위안부들을 향해

인사를 했다고 했습니다.

 

그 병사들을 생각하면 불쌍해서 눈물이 납니다. "내일 戰地로 가기 때문에 돈이 필요없게 되

어 전부 드립니다. 그 동고마웠습니다"라는 그 말은 너무 슬프게 들립니다. 병사들은 그렇
게 戰地로 떠나간 것입니다.
사정이 이런데도, 오히려 거꾸로 일본인이 나쁘다는 식으로 비난

을 받고 있는 지금 상황은 도저히 견딜 수 없습니다. 강제연행 같은 것은 없었습니다. 전부

돈을 벌기 위해 스스로 일하러 간 것입니다.>

 

 

 

 

https://youtu.be/Z4D0ZuYctqQ

 

 


 

: 4
: 0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福27810諭吉    2019-08-14 오후 11:26
원래 패전이란 그런거임. 자신들이 한 것보다 더 살을 보태서 까이고 무조건 악이 되는 구조..일본은 특히 그냥 국지 전쟁의 패전이 아니라...무조건 전면 항복을 했기 때문에...더더욱 악이 될 수 밖에... 물론 그 후에 너무 저자세로 나온 것도 한 몫 했고..한국이 집요한 것도 있고..
전체 글수 : 138780  (1 / 2776page) 

138780 이사야 변론증거 51. 40장(2) 시대적인 역.. Branch 19-09-22 1 0 0
138779 The Isaiah defense ev.. Branch 19-09-22 2 0 0
138778 정의의 아들들아 일어나 빛을 발하라 김상홍 19-09-21 22 0 0
138777 어른과 꼬맹이 3 답의기원 19-09-21 21 0 0
138776 중국사람 마윈과 한국사람 조국 [1] 마중가 19-09-21 47 1 0
138775 세계인과 대화하는 영어퀴즈 6회 bestkorea 19-09-21 9 0 0
138774 70년간 피땀으로 이룬 한강기적 2년 만에 날.. 남자천사 19-09-21 30 1 0
138773 계시록 변론 동 14. 6장. 인봉 개시. 사대.. Branch 19-09-21 12 0 0
138772 어른과 꼬맹이 2 [2] 답의기원 19-09-20 60 2 0
138771 曺 國 법무장관 취임 열열히 환영한다 혹시 19-09-20 89 2 0
138770 허수아비 대통령은 보따리싸고 청와대를 떠나라.... 조고각하 19-09-20 91 5 0
138769 호지지과(好知之過)_조국(曺國)에게 홍표정 19-09-20 69 1 0
138768 主 예수의 訓戒 그것을 버리지 말라. 구국기도 19-09-20 124 0 0
138767 우리 시대의 비극 [1] damian 19-09-20 73 1 1
138766 오소서 진리의 성령님 김상홍 19-09-20 36 0 1
138765 天下에 이렇게 나쁜 인간들 [2] 혹시 19-09-20 129 6 0
138764 어른과 꼬맹이 [2] 답의기원 19-09-20 77 1 0
138763 조국은 문정권의 수준이고·민낯이며·본질, 더 늦.. 남자천사 19-09-20 38 0 0
138762 계시록 변론 증거 51. 22장(1). 영원 천.. Branch 19-09-20 28 0 0
138761 범인이 누군지 알았으면 그걸로 되었다 未來指向 19-09-19 62 1 0
138760 세계인과 대화하는 영어퀴즈 5회 bestkorea 19-09-19 23 0 0
138759 나로 네 얼굴을 보게 하라 네 목소리는 부드럽고.. 구국기도 19-09-19 105 0 0
138758 43.8% 취임 후 최저지지율? 웃겨요 .. [3] 옵 빠 19-09-19 110 5 0
138757 살다살다 이런 꼴통들 처음 보네 [6] 천영수 19-09-19 190 6 8
138756 아 하나님의 은혜로 김상홍 19-09-19 42 0 1
138755 해리 해리스 대사의 미국식 유머 ^^; 김상홍 19-09-19 87 1 0
138754 세계인과 대화하는 영어퀴즈 4회 bestkorea 19-09-19 41 0 0
138753 문재인 2년, 한강의 기적을 한강의 눈물로, 국.. 남자천사 19-09-19 55 2 0
138752 기본이 안 된 자가 장관이라니… arock 19-09-19 107 1 0
138751 43. 스바냐 변론 동 3장. 인간의 생활과 종.. Branch 19-09-19 30 0 0
138750 바위 틈 낭떠러지 은밀한 곳에 있는 나의 비둘기.. 구국기도 19-09-18 115 0 0
138749 낮에는 야당 밤에는 여당 파아란 19-09-18 98 0 0
138748 촛불들고 등대지기 부르는 얼빠진 자유한국당에게... [1] 권토중래 19-09-18 122 7 0
138747 왜 공산당인가 [1] 답의기원 19-09-18 93 3 0
138746 어벤져스 님에게 [2] 무학산 19-09-18 111 4 5
138745 세계인과 대화하는 영어퀴즈 3회 bestkorea 19-09-18 37 0 0
138744 조국사태로 문재인에 등 돌린 민심 시민혁명의 촉.. 남자천사 19-09-18 71 1 0
138743 50. 스바냐 변론 증거. 2장. 인간의 위치와.. Branch 19-09-18 35 0 0
138742 사고한다는 것 [2] 답의기원 19-09-17 61 1 0
138741 1946년 선거가 있었고 한국인은 공산당을 선택.. 파아란 19-09-17 59 0 0
138740 이회창으로 보수대통합 해야 김상홍 19-09-17 69 1 2
138739 중앙청 앞, 서소문 입구 빌딩 맞습니다 파아란 19-09-17 57 0 0
138738 정권 되찾으면 찾아내서 쳐죽일 놈들... [1] 부산386 19-09-17 174 6 0
138737 조국. 내년 4월 까지 화이팅 ! [1] 옵 빠 19-09-17 96 0 0
138736 주 예수 그리스도 속의 고이 숨겨진 대한민국이어.. 구국기도 19-09-17 147 0 0
138735 세계인과 대화하는 영어퀴즈 2회 bestkorea 19-09-17 34 1 0
138734 고등 한국사 암기법 사전 38 연상달인 19-09-17 17 0 0
138733 폐하 내리는데 저격수 다섯 마리가 대기 파아란 19-09-17 85 0 0
138732 자한당 김문수 공짜 머리털깍기 쇼쇼쇼 [4] 혹시 19-09-17 110 0 4
138731 한국당도 스스로 점검해봐야 [1] 未來指向 19-09-17 75 2 0

1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다음 페이지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