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本의 朝鮮統治와 역사인식
펀드빌더 (211.58.***.***)   |   2019.08.15  22:10 (조회 : 221)
: 3
: 0

日本의 朝鮮統治와 역사인식
(2015. 4. 15.)

후루타 히로시(古田博司), 쓰쿠바大 대학원 교수


■古代 수준에 머물러있던 朝鮮

명치시대(明治時代, 1868~1912) 당시 경제학자 후쿠다
도쿠조(福田徳三, 1876~1930)는 朝鮮의 실상을 확인한
후, 마치 日本의 헤이안시대(平安時代, 794~1192) 때와
같다고 말했다. 토지 소유권이 없고, 상점(商店)도 없고, 
행상인(行商人)만 있을 뿐... 후쿠다(福田)의 눈에 비친
당시 朝鮮의 모습은 지금의 北韓 같은 세계였을 것이다. 

전후(戰後) 마르크스 학자들은, 세계 각지의 모든 곳은
필연적으로 발전하게 되어 있으므로 일정한 단계를 거
쳐 진보한다고 확신하고 있었기 때문에, 이런 후쿠다(福
田)에게 <朝鮮을 차별한 者>라는 식의 낙인을 찍었었다.
하지만, 지금 와서 보면, 후쿠다(福田)의 견해가 옳았다
것은 연구를 통해 규명되고 있다.

지나(중국) 지역과 한반도는 대등한 관계가 아니었다. 지
금으로 치면, 선진기술국 옆에 극빈국이 위치하고 있는
상황이었다. 당시 朝鮮에게는 일차산품(一次産品) 이외에
내다팔 만한 이렇다 할 것이 없었다. 中國의 바늘(針)이나
염색원단(染色衣料) 등 고도의 기술품을 얻기 위해 朝鮮은, 
쌀(米)과 베(布)를 중국으로 반출할 수 밖에 없었고 이로
인한 기아(飢餓) 상황은 피하기 어려웠다. 12세기부터는
한반도
로부터 은(銀)이 유출되었는데, 이로 인해, 이후
200여년에 걸쳐 한반도의 은(銀) 산출은 거의 고갈되어
버린다. 

이러한 배경 때문에 李氏朝鮮이 들어서자 한반도의 경제
는 더욱 중국에 대한 방어적 태세를 취하게 된다. 이러한
사정으로 인해, 朝鮮의 특권상인(特權商人)은 쓰시마(對
馬)와의 교역을 통해, 中國의 백사(白糸)를 日本側에 넘기
고 대신 日本으로부터 은(銀)을 얻는다. 그리고 조공사절
(朝貢使節)이 파견될 때, 특권상인들은 하인이나 마부(馬
夫) 신분이 되어 200명, 300명 단위로 中國에 들어가, 日
本銀을 이용해 朝鮮의 지배계층을 위해, 북경(北京)에서
고도의 기술품이나 예술품을 구입했다. 이러한 특권상인
들 각자에게는 지배계층으로부터 포상도 주어졌다. 

여진족(女真族)이 中國 지역의 정복자가 되고 청조(淸朝)
를 열면서, 朝鮮은 이들로부터 큰 규모의 공물(貢物)을 요
구받게 되고, 이에 대한 공물 공급 역할도 특권상인들이
지속적으로 맡게 되었다. 이런 관계의 지속으로 인해, 朝
鮮은 18세기까지 古代에 고정되어 있었다. 그런데, 17세기
이후 朝鮮의 상인 길드(동업자 조직)는, 지배계급 스스로
가 다른 상인들과 개별적으로 결탁하는 등 현상 때문에 
공백을 맞게 되고, 이로 인해 민간 차원에서는 염료(染料)
를 취급하는 제대로 된 주체가 없어져 민중들은 흰 옷 차
림(白衣姿)이 되었고, 결국은 바늘(針) 하나도 제대로 만
들어내지 못하는 낮은 기술수준에 朝鮮은 계속 머물게 되
었다. 그리고, 이러한 상태에서, 朝鮮은 日本에게 병탄(併
呑)되었다.

■격차 때문에 실시한 근대화 정책

당시 日本이 확인했을 때, 朝鮮의 국고(國庫) 텅 비어있었
다. 朝鮮 왕은 <그대들 좋을 대로 알아서 하라>며 다섯
의 대신(大臣)에게 나라를 통째로 위임했다. 이와 관련

사료(史料)는 실록 왕실일기(王室日記)를 비롯한 세 군

에 나온다. 日本이 朝鮮을 통치한 당시는 서양열강이

축을 벌이던 시대였다.

日本이, 朝鮮에 대해 近代化 정책을 실시한 것은, 너무나
격차가 심했기 때문에 그대로 朝鮮을 방치해 두면 오히려
나중에 훨씬 더 큰 코스트(비용)가 들어갈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었다. 때문에, 한반도에 관한한 '침략' 등의 표현을
쓰는 것은 무리가 있다. 명(明)과 청(淸)은 자신(中國)과의
압도적 격차 때문에, 朝鮮의 경제를 中國 경제의 일환(말
단)으로 간주하지 않기로 하고, 朝鮮의 경제 발전을 억제
했었다.

日本 근린국(한국, 중국)의 경우, 사회의 기본 단위가 남계
혈족(男系血族)에 의한 종족(宗族)이다. 때문에, (국가)공
동체 의식이, 지연(地緣)에 못미치는 경향이 있다. 물리적
으로는 일족(一族)을 위한 축재(蓄財)를 하고, 정신적으로
는 자신들 개별 종족(宗族)의 역사가 가장 중요하다는 인
식을 갖는다. 국가 차원의 역사는 불행하더라도, 자기 집
안의 역사는 훌륭하다고 생각하고 싶어 한다. 그리고 이러
한 後者 인식('훌륭한 집안 역사')이, 前者 인식('국가 역사')
를 능가하게 되어, 급기야 국사(國史)까지 위조하는 단계에
이른다. 이러한 현상이 체제 차원으로까지 대규모로 나타
난 것이, 北韓에서는 김씨 일가의 '혁명전통'이라는 것이
고, 韓國에서는 김영삼(金泳三) 대통령 당시 시작된 '역사
바로잡기' 정책이었다.

韓國에서는 1990년대 이후, TV 역사 드라마에서는 노비(奴
婢)까지 색깔있는 옷을 입고 나오게 되고, 외출금지였던 이
조(李朝)・경성(京城)의 밤(夜)을 노비가 제등(提灯)을 들고
다니는 장면이 나오게 되었다. 불운했던 '은자의 나라' 朝
鮮이 현란하게 채색되어, '자랑스러운 나라' 朝鮮으로 변모
하게 되었다. 이후로, 韓國人의 현실상(現実像)과, 역사상
(歷史像)은 상호간 괴리(乖離) 현상을 보이게 되었고, 이러
한 괴리 현상으로 인해 韓國人은, 말하는 것과 실제 간에 
모순을 보이는 상황이 되고 있다.

 

 

 

 

https://youtu.be/z_Ig9Nbxrpk

 

 

: 3
: 0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전체 글수 : 140223  (1 / 2805page) 

140223 살리네 답의기원 20-02-29 25 0 0
140222 문재인과 악어 논법 무학산 20-02-29 38 0 0
140221 특종! 우한 코로나 문제, 중국 왕이 전격 인터.. [4] 진실한우파 20-02-29 67 1 0
140220 문재인은 대한민국 대통령이 아니었다 남강 20-02-29 59 0 0
140219 마산을 성나게 하지 말라 끝날을 맞는다 무학산 20-02-29 55 0 0
140218 김경수 도지사의 오만 한 번 구경하세요 무학산 20-02-29 82 0 0
140217 이래도 되는지 여쭈어 봅니다 무학산 20-02-29 63 0 0
140216 문재인에 의해 타살되는 대한민국, 문재인 퇴출밖.. 남자천사 20-02-29 41 0 0
140215 이사야 변론 증거 85. 66장(3). 성산에 .. Branch 20-02-29 32 0 0
140214 [도움 요청] 미국 - 한국천재 생체실험사업 도시인 20-02-28 13 0 0
140213 세계질서 개편의 새벽.2020.02.28 김상홍 20-02-28 33 0 0
140212 죽이네 [1] 답의기원 20-02-28 56 1 0
140211 총선 연기를 간절히 바라는 여권의 [1] 옵 빠 20-02-28 53 2 0
140210 모든 책임은 선장 문재인에게 천영수 20-02-28 78 0 0
140209 어제 택시 안에서 기사가 하는 말이 [3] 옵 빠 20-02-28 174 7 0
140208 극심한 불감증이 국민 자신과 나라를 망친다. [3] 이유없음 20-02-28 81 3 0
140207 문 정권이 경천동지할 일을 꾸미고 있을지 모른다 [3] 무학산 20-02-28 136 3 0
140206 문재인이 더 버티면 국민이 죽고 문재인이 죽으면.. 남자천사 20-02-28 65 0 0
140205 지금 조작하는 놈이 드루킹보다 한수 위 [1] 옵 빠 20-02-28 76 1 0
140204 9. The Lamentations of Jer.. Branch 20-02-28 19 0 0
140203 탄핵 청원 막아버렸군요. [1] 삼류작가 20-02-27 189 5 0
140202 ‘천영우TV(2020. 2.18)’, ‘통일은 .. 홍표정 20-02-27 52 1 0
140201 문재인 탄핵 청원 100만 명을 넘겼습니다. 천영수 20-02-27 83 1 0
140200 이건 좀 아닌데... [2] 이유없음 20-02-27 131 4 0
140199 YTN OUT.. [1] 권토중래 20-02-27 83 4 0
140198 나랏님의 눈빛이 무섭도다. 대서양의 민들레 20-02-27 95 0 0
140197 The Revelations defense ev.. Branch 20-02-27 19 0 0
140196 문재인 탄핵 청원 86만 돌파, 1백만을 향해 .. 삼류작가 20-02-27 82 2 0
140195 진중권, 다시 옛날 괴변 시절로 돌아가나? 죄형법정주의 20-02-26 95 1 0
140194 이를 어쩌나 답의기원 20-02-26 70 0 0
140193 통일한국 외교전략 : 러시아-한국-미국 삼각동맹.. 김상홍 20-02-26 36 0 0
140192 文대통령이 국민의 입까지 틀어막았다 남강 20-02-26 113 1 0
140191 문재인 탄핵 청원 사이트 천영수 20-02-26 311 1 0
140190 문제인·민주당 오만방자가 “민주당만 빼고”라는 .. 남자천사 20-02-26 71 0 0
140189 이사야 변론 증거 84. 66장(2). 성산에 .. Branch 20-02-26 49 0 0
140188 역사에 대해 알아보자 답의기원 20-02-25 47 0 0
140187 코로나로 100명은 더 죽을 수 있다. kimsunbee 20-02-25 93 0 0
140186 정치 지도자들이 거느리는 팬클럽의 虛와 實 [1] 문암 20-02-25 83 3 9
140185 전광훈 변호인단이 참고해야 할 점 진실한우파 20-02-25 92 3 0
140184 차이잉원과 문재인의 코로나 대처 비교 부산386 20-02-25 64 2 0
140183 대한민국 헌법은 '엿장사 가위치기.. 대서양의 민들레 20-02-25 45 1 0
140182 홍문종 의원님 빨리 합쳐주세요 [1] 길객 20-02-25 71 3 0
140181 코로나 바이러스 入國 허용 후 중간 결산 [1] 천영수 20-02-25 82 2 0
140180 ‘知情戰’으로 ‘임진왜란과 6.25’ 보기_‘.. 홍표정 20-02-25 67 2 0
140179 이 와중에 윤석열 검찰 또? 진실한우파 20-02-25 148 1 0
140178 오답이 기가 맥혀 [1] 답의기원 20-02-25 97 1 0
140177 동아일보 김순덕 대기자와 반나절 권토중래 20-02-25 121 1 0
140176 전광훈 목사. 새벽종을 쳐 울렸다 [3] 무학산 20-02-25 131 6 0
140175 다시 보는 박정희 대통령 휘호 천영수 20-02-25 71 1 0
140174 이 와중에 검찰 욕하는 한겨레, 황운하...문천.. 김상홍 20-02-25 62 0 0

1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다음 페이지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